한글라스, 고기능·고부가 유리시장 공략 강화

더존카지노 소울카지노
한글라스, 고기능·고부가 유리시장 공략 강화
  • 강은철 기자
  • 승인 2014.11.05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laytika

550억원 투자…국내 최대 기능성 코팅 유리가공 공장설립

▲ 우상 쇼이비 생고뱅 글라스 총괄사장(우 2번째), 이용성 한글라스 대표이사(우 4번째) 등이 테이프 커팅식을 진행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강은철 기자] 국내 유리산업의 선두주자 한글라스(대표 이용성 www.hanglas.co.kr)가 고기능·고부가가치 유리시장 공략을 한층 강화한다.

한글라스는 5일 전라북도 군산시 소룡동에 위치한 자사의 군산공장에서 기능성 코팅 유리 가공 공장을 추가 설비하기 위한 기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총 550억원이 투자되는 국내 최대 규모의 기능성 코팅 유리 가공 공장은 내년 하반기에 본격적인 생산에 돌입한다.

신축될 기능성 코팅 유리 가공 공장을 통해 한글라스는 연간 1,000만m² 규모의 기능성 코팅 유리를 생산할 수 있게 된다. 이는 국내 최대 규모의 생산능력이다.

또한 판유리의 한 쪽면을 3겹의 은막으로 코팅해 기존의 로이유리를 뛰어넘는 단열성능과 태양열 차폐성능을 갖춘 트리플 로이(Triple Low-E)유리 생산으로 고성능·고부가가치 제품군을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기존에 생산되는 코팅 유리보다 큰 대형 사이즈(3,353×6,000mm)의 기능성 코팅 유리 생산이 가능해져 더욱 다양한 사이즈의 기능성 코팅 유리 수요에 대응할 수 있게 됐다.

이날 기공식에는 한글라스의 글로벌 본사인 프랑스 생고뱅(Saint-Gobain)에서 유리부문을 총괄하고 있는 우상 쇼이비(Houchan Shoeibi) 총괄사장이 참석해 국내의 친환경 건축물에 대한 정책과 생산 시설 투자 확대에 대한 생고뱅 글라스의 적극적인 관심을 표명했다.

우상 쇼이비 생고뱅 글라스 총괄사장은 “전세계적으로 환경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한국의 에너지절감을 위한 정책과 친환경 건축자재에 대한 관심은 매우 이상적인 롤모델”이라며 “한글라스는 에너지를 최대 40%까지 절감할 수 있는 기능성 코팅 유리로 한국의 친환경 건축자재시장의 기틀을 다지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문동신 군산시 시장을 비롯해 이현호 군산상공회의소, 여성철 고용노동부 군산지청 등 많은 유관기관 및 단체장이 참석해 군산 경제 및 제조업 활성화에 대한 기대를 나타냈다.

문동신 군산시장은 “군산 지역경제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한글라스의 추가 공장 설립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한글라스의 적극적인 투자가 우리나라의 지역 경제 발전은 물론 제조업 부흥의 신호탄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기대감을 표시했다.

이용성 한글라스 대표이사는 “한글라스는 국내 최초로 기능성 코팅유리를 생산하며 지난 30여년간 생산기술과 노하우를 축적해 왔다”라며 “국내 최대 생산 능력을 갖춘 기능성 코팅 유리 가공 공장 신설로 보다 좋은 품질의 제품을 고객들에게 원활하게 공급해 나갈 것이며 또한 건축물의 미와 삶을 질을 높여주는 솔루션으로서 코팅 유리의 진화를 계속해서 이끌어 나가겠다” 고 강조했다.


유희왕 덱 연구소

best live casino online

후르츠& 조커- 100라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playtika